천안시 두정동 원룸서 방화 추정 화재 발생...20대 남녀 3명 화상

화재 현장에서 가연성 물질이 담겼을 것으로 보이는 통 발견돼

김가영 | 기사입력 2021/02/10 [22:38]

천안시 두정동 원룸서 방화 추정 화재 발생...20대 남녀 3명 화상

화재 현장에서 가연성 물질이 담겼을 것으로 보이는 통 발견돼

김가영 | 입력 : 2021/02/10 [22:38]

▲ 10일 오전 7시 40분쯤 천안시 두정동 6층짜리 건물 4층에서 방화로 추정되는 불이 났다. 이 불로 20대 남녀 3명이 전심에 심한 화상을 입는 등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다. 사진=대전mbc 영상 캡처  © 소방뉴스

 

 오늘(10일) 오전 7시 40분쯤 천안시 두정동 6층짜리 건물 4층에서 방화로 추정되는 불이 났다.

 

불은 출동한 소방당국에 의해 20분 만에 꺼졌으나 이 불로 집안에 있던 20대 여성 1명이 전신에 심한 화상을 입는 등 20대 남녀 3명이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화재 현장에서 가연성 물질이 담겼을 것으로 보이는 통이 발견된 점으로 미뤄 다친 3명 가운데 1명이 불을 질렀을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고, 이들이 회복되는 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할 계획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소방뉴스, 김가영, 천안, 방화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인천공단소방서, ‘남촌초등학교’ 불나면 대피먼저 등 소방안전교육
광고
광고
관련기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