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119종합상황실 임시 폐쇄 대비...예비119종합상황실 전환 훈련 실시

"화재 등 각종 재난과 응급환자 발생에 대응하는 소방업무는 한시도 미룰 수 없는 일"

박만철 | 기사입력 2020/03/05 [12:26]

세종시, 119종합상황실 임시 폐쇄 대비...예비119종합상황실 전환 훈련 실시

"화재 등 각종 재난과 응급환자 발생에 대응하는 소방업무는 한시도 미룰 수 없는 일"

박만철 | 입력 : 2020/03/05 [12:26]

▲ 세종시 조치원 소방서  © 소방뉴스

 

 세종소방본부(본부장 강대훈)가 지난 4일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119종합상황실이 임시 폐쇄되는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 예비119종합상황실을 가동하는 전환 훈련을 실시했다.

 

119종합상황실은 화재 등 재난과 응급환자 발생에 대응하는 컨트롤타워로 현재 세종특별자치시청 6층에서 운영되고 있다. 비상시 가동되는 예비119종합상황실은 지난 2018년 조치원소방서에 구축된 시설로, 수보대 2대와 비상전화 7식을 갖추고 있다.

 

이에 따라 시청 119종합상황실이 코로나19 바이러스에 노출돼 폐쇄되더라도 예비119종합상황실로 신속히 전환돼 119신고접수 및 출동지령 준단 등의 사고 없이 원활한 업무 추진이 가능하다.

 

김전수 119종합상황실장은 "화재 등 각종 재난과 응급환자 발생에 대응하는 소방업무는 한시도 미룰 수 없는 일"이라며 "코로나19로 인해 업무가 중단되는 사태가 발생하지 않도록 119종합상황실 운영에 만전을 가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전동 킥보드 차량 충돌 사고 두배 이상 증가...화재 발생 42건
광고
광고
관련기관 바로가기